생각 파트너 이석재

지금은 새로운 코칭접근이 요구되는 시대입니다. 증거기반의 코칭을 위해서는 코칭이론에 기반한 코칭모델, 코칭방법론, 코칭의 과정과 효과를 평가하기 위한 진단도구들을 통합적으로 운영하는 플랫폼이 필요하죠. 코치의 개인경험에 기초한 코칭에서 증거기반 코칭으로 코칭을 성장시킬 때입니다.

 

“내가 한 코칭이 효과적이었다. 성과가 있었다.”는 평가를 하려면, 어떤 코칭설계를 통해 어떤 coaching logic을 작동시켰고 어떤 tools로 진단과 평가를 했는지를 설명해야 합니다. 이러한 방법론적 설명이 없다면, 주관적인 자기 주장에 불과한 코칭시대에 진입했습니다. 이러한 코칭환경변화를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기존의 코칭 전문성이 코칭학으로 발전하기 위한 단계로 나아가는 것이죠. 우리가 그동안 쌓아 온 경험과 지식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킬 때입니다.

-생각 파트너 이석재

 

Comment +0

코칭이 타인을 돕는 여타 전문영역인 상담과 심리치료, 멘토링, 컨설팅과 다른 점은 코칭 대상자가 스스로 답을 찾도록 돕는데 있지요. 여타 전문영역은 주로 문제를 해결하는 데 초점을 둡니다. 대화의 구성을 보면 문제해결적 접근으로 채워집니다. 그러나 코칭은 문제에 대해 대화하는 것이 아니라, 문제에 함몰된 자기 자신의 인식 틀을 스스로 깨고 답을 찾도록 대화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두 가지가 아주 중요합니다. 하나는 코칭 대상자와 코치의 신뢰 관계, 다른 하나는 ‘자기인식을 일깨우기’입니다. 자기인식을 일깨우기 위해 생각 파트너는 4가지를 중요한 코칭전략으로 사용합니다. 코칭 대상자의 강점발견, 관점확대, 통찰심화, 자기수용입니다. 이 네 가지는 효과성 코칭에서 코칭 대상자의 ‘생각 프레임을 바꾸는 대표적인 인지전략’입니다. 이를 위해 ‘생각 파트너’의 역할을 브랜드로 설정했고, 2019년 특허청에 상표등록을 했지요.

 

-생각 파트너 이석재

#코칭심리학공부방,#효과성코칭워크숍

Comment +0

귀납적 연구방법으로 Charmaz의 Constructive Grounded Theory와 연역적 연구방법으로 Maslow의 Motivation Theory 를 연계하여 효과성 코칭을 개발하면서, 코칭 대상자의 생각 프레임을 변화시키기 위한 코치의 인지전략으로 강점 발견, 관점 확대, 통찰 심화, 자기 수용을 도출하였다(이석재, 2020). 기존의 BT, CBT, 선택이론, 현실치료이론, 마인드풀리스, ACT, 동기강화상담, Focusing-oriented Psychotheraphy, Motivational Interviewing, Solution-Focused Theraphy, Behavior Change Theory 등을 종합적으로 리뷰하면서 네 가지 인지전략을 선정했다.

 
올해 ‘코칭방법론’을 출간하면서 몇 가지 질문이 다시금 떠올랐다. “생각 파트너로서 혹시 놓치고 있는 것은 무엇인가? 존재(being)를 통해 실행(doing)을 촉진시키는 심리기제와 전략은 무엇인가?” 이에 대한 답이 코칭방법론에 있지만, 다시 관련 이론의 저자가 초기에 발표한 학술 논문을 찾고 집필한 책들을 추가로 구입해 다시 ‘통합적인 시각에서 더 깊게’ 읽고 있다. 시간이 걸리겠지만, 더 정교하고 재미있는 답을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코치올, 생각 파트너 이석재 
http://thinkingpartner.co.kr

Comment +0